본문 바로가기

맛집

마곡나루역 할맥, 마곡에서도 할맥 즐길 수 있네 마곡역과 발산역 사이에 카페가 많다면 마곡나루역 부근에는 펍, 포차, 와인바 등 술집이 많은 것 같다. 인기 펍과 와인바는 웨이팅을 감수해야 할 만큼 인기가 좋은데, 할맥도 그중 하나다. 프랜차이즈라 모르는 애주가들 사이에선 유명한 곳이지만, 의외로 할맥을 모르는 사람들도 있는 것 같아서 블로그에 포스팅하기로 했다. 할맥은 1982년, 딸을 잃어버렸던 창업주('할'맥의 '할머니')가 딸을 찾기 위해 익산역 앞에 처음 문을 열었는데(장사가 잘 되어서 딸도 찾았다고), 40여 년이 흐른 지금까지 3대에 걸쳐 명맥을 이어오고 있는 전통 깊은 맥주 가게다. 한잔에 혼을 담다라는 슬로건처럼 이곳 얼음 맥주를 마시면 혼이 나갈 것처럼 시원하다. 그래서 퇴근 후에 이곳을 찾는 직장인이 많은 게 아닐까 싶다. 맥주도 .. 더보기
마곡 맛집 핵밥, 원조대창덮밥과 핵스테이크덮밥 단골되겠어 강남역에서 가던 핵밥이 마곡역에도 들어왔다. 이제 중독성 강한 원조대창덮밥과 핵스테이크덮밥을 마곡에서도 먹을 수 있게 됐다. 이게 원조대창덮밥이고 이게 핵스테이크덮밥인데, 한 번 먹으면 종종 생각나는 맛이다. 우리 부부는 두 메뉴를 가장 좋아해서 항상 저렇게 두 가지 메뉴를 주문해서 나눠 먹는데, 프로 소식러임에도 남김 없이 완밥을 하게 된다. 느끼한 걸 좋아하는 와이프는 원조대창덮밥을 메인으로! 담백한 스테이크를 좋아하는 나는 핵스테이크덮밥을 메인으로 먹는데, 고기를 좋아한다면 그냥 스테이크덮밥보다 스테이크 양이 핵 많이 들어간 핵스테이크덮밥을 추천한다. 가게 내부는 프랜차이즈라 다른 지점과 다르지 않은데, 아직 잘 알려지지 않아서 그런지 다른 지점과 달리 손님이 많지는 않아 요즘처럼 거리두기를 해야 .. 더보기
마곡나루역 맛집 마부자, 생삼겹살과 김치찌개 얼마나 맛있으면... 마곡지구에서 가장 핫한 삼겹살집이 어디냐고 하면 마곡 주민 대부분 마부자를 뽑을 것 같다. 맛을 떠나 이곳은 정말 마곡의 핫플이다. 우리가 마부자의 생삼겹살을 먹기 위해 웨이팅 대열에 동참했던 이유도 어떻게 삼겹살집에 사람들이 이렇게 많이 몰리는지 궁금해서였을 만큼 이곳엔 손님이 많다. 그래서 한 번도 평일 퇴근 시간 이후엔 이곳에 가본 적이 없다. 오늘 포스팅용 사진도 토요일 오픈 시간에 촬영한 것들인데, 시간이 조금만 지나도 테이블에 손님이 가득 들어차서 카메라를 들기 부담스러울 정도다. 불판은 이런 모습니다. 딱 삼겹살에서 흘러나오는 기름에 김치 구워 먹기 좋은 불판과 불판 각도다. 역시 김치 등판! 놀랍게도 중국산 김치가 아닌 국내산 고랭지 김치를 구워준다. 몇 안 되는 반찬은 삼겹살과 꿀 조합이.. 더보기
마곡 디저트 어디가지? 프랜차이즈 젤라또 맛집 아이스걸 크림보이 오늘 소개할 디저트 가게는 프랜차이즈 젤라토 맛집 아이스 걸 크림 보이다. 아이스걸 크림보이는 마곡에서 가장 핫한 거리에 있는 가장 시원한 디저트 가게인데, 마곡지구에서는 이곳이 젤라또를 즐길 수 있는 거의 유일한 곳이다. 그런데 이곳 젤라또는 이태리식 정통 젤라또와는 그 맛이 조금 다른 느낌이다. 기분 탓일 수도 있겠지만 젤라토인데 젤라토가 아닌 것 같으면서 젤라토 같은 맛인데, 그게 아이스걸 크림보이 젤라토의 매력인 것 같다. 메뉴도 다양하고, 가격도 저렴해 가벼운 디저트로 제격인데, 무엇보다 (나 혼자) 마트럴파크라고 부르는 거리 초입에 자리 잡고 있어서 아이스크림을 즐기기 너무 좋은 공간이다. 역시, 마트럴파크는 젤라또 먹기 딱 좋은 곳! 가게 내부는 이런 분위기다. NG 로마 편 책자로 젤라또의.. 더보기
마곡 빵집, 크루아상 맛집 크루아상 148 본 포스팅은 음식을 제공받고 작성하였습니다. 마곡엔 의외로 디저트를 즐길만한 곳이 많지 않다. 특히 빵집은 동네 규모에 비해 더욱 그렇다. 2~3년 전엔 뭄미라는 펌킨 파이 가게가 있었는데 망원동으로 이전해 유명한 빵지 순례를 할 정도의 가게는 없다. 오늘 소개할 빵집도 빵지 순례를 하러 전국에서 사람들이 몰려올 수준의 빵집은 아니다. 그래도 크루아상을 좋아하는 마곡 주민이라면 단골 가게가 될 수도 있을 것 같아 소개한다. 크루아상 148의 영업시간은 아침 10시 30분부터 저녁 10시까지인데, 당일 생산한 빵만 판매한다고 한다. 크루아상 148엔 모든 빵이 크루아상을 베이스로 만든 그야말로 크루아상 전문점이다. 다른 종류의 빵이 하나 정도는 있을 법도 한데, 없다. 전부 크루아상이다. 근데 선택하는 게.. 더보기
마곡나루역 맛집, 레트로 감성 폭발하는 냉동 삼겹살집 냉삼회관 마곡으로 이사온지 1개월이 지났다. 여행을 떠났던 날을 제외하면 매일 마곡 음식점 1~2곳을 다니면서 기록해둔 것들을 하나둘씩 블로그에 소개하려 한다. 첫 포스팅은 집에서 가까운 맛집 냉삼회관이다. 냉삼회관은 블로그 검색 상위 노출이 되는 곳도 아닌데, 항상 만석이라 주말 점심시간을 노려 웨이팅 없이 이용할 수 있었다. 주말 점심시간임에도 금세 만석;;; 도대체 작은 삼겹살집에 사람들이 왜 이렇게 몰리는 걸까? 레트로 갬성 x 맛 = 만석 추억의 냉동삼겹살을 알루미늄 호일 위에서 고사리, 김치 등과 함께 구워 먹는 게 이 집의 매력 포인트다. 고사리와 냉동 삼겹살이 이렇게 잘 어울리는 꿀조합인 줄은 처음 알았다. 냉동 삼겹살의 퀄리티는 제주도에서 자란 돼지를 도축해 급랭하여 공수해서인지 수입산 냉동 삼겹.. 더보기
강서구청 오복순대국 직영점, 퇴근 후 소주 한잔 하기 좋은 곳 오랜만에 출근을 했더니, 기분도 나쁘고 소주 한잔 생각도 나서 동네(?) 순댓국집에서 순댓국을 한 그릇 했다(회사 근처 산수갑산에 갈까 이곳에 갈까 고민하다 이곳으로 결정). 오복순대국이라는 곳인데, 내가 간 등촌점이 본점이자 직영점이라 확실히 서비스도 좋고, 맛도 괜찮은 곳이라 순댓국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추천할만한 곳이다. 반찬은 똭 순댓국의 맛을 극대화하는 데 도움이 되는 것들이다. 난 순댓국에 순대가 들어간 게 싫어서 고기만 달라고 하는데, 고기 양이 가히 엄청나다. 아무리 먹어도 고기가 계속 올라오는 수준이다. 강서구에서는 이집 순댓국 고기 양이 가장 많을 것 같다. 첨엔 별로 많을 것 같지 않았지만... 먹다 보면 이렇게 큰 고기들이 계속 올라온다. 국물도 시원하고, 고기에서도 잡내가 거의 나.. 더보기
티라미수 좋아하면 이곳 추천, 고양이 똥 3 로마 여행 때 1일 1 티라미수를 했을 만큼 티라미수를 좋아해 서울에서 티라미수 맛집으로 유명한 곳들은 거의 찾아갔었는데, 오늘 소개할 고양이 똥3이라는 동네 카페의 티라미수도 티라미수를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추천할 만한 곳이다. 카페가 있을 것 같지 않은 길가에 덩그러니 자리하고 있는 고양이 똥3. 그 이름만큼이나 특이한 외관으로 이목을 끄는 곳이다. 고양이 똥3은 나처럼 커피를 마시지 않는 사람들도 즐길 수 있는 맛있는 음료가 많은 곳이다. 그리고 그런 음료와 너무 잘 어울리는 티라미수가 발길을 붙잡는 곳이다. 처음 이 카페에 들어간 건, 혹시 고양이가 있는지 확인해보고 싶어서였다. 아쉽게도 고양이는 없었다. 그럼 도대체 고양이 똥3은 왜 고양이 똥3일까? 답은 고양이 똥3의 대표 메뉴인 티라미수의 모..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