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지성 골

박지성 골, 위건전 MVP들의 활약보다 높게 평가해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박지성이 지성크루즈가 되어 국내 축구팬들에게 <1골+1도움>묶음 선물을 했다. 전반전은 박지성을 주인공으로 한 축구 영화를 보는 기분이었다. 오늘 경기에서 박지성은 양팀 선수들 가운데 가장 많은 풀샷을 받았다. 경기가 끝난 후에도 현지 카메라는 3골을 넣은 베르바토프보다 먼저 잡았다. 당연히 오늘 경기의 MVP, MOM, Top of the Ma.. 더보기
박지성 3호골 폭발, "박까들 보고있나?" 맨유 MLS 올스타 상대로 4-0 대승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고참 박지성이 베컴과 앙리가 이끄는 MLS올스타팀을 상대로 한 수 위의 기량을 과시하며 골까지 성공시켰습니다.오른쪽과 중앙을 오가며 왕성한 활동을 보여주던 박지성은 어느순간 왼쪽으로 이동해, 애슐리 영에게 "맨유에서 왼쪽 공격은 이렇게 하는거야"라고 코칭하듯 멋지게 공을 작력시켰습니다.  오늘도 박지성은 좌측 골포스트 좌측 17m지점에서 패널티 에어리어&nb.. 더보기
박지성 골, 현지 반응은 한 마디로 "박지성은 영웅" 오늘 첼시와 챔피언스리그에 대한 현지 반응 글은 (http://v.daum.net/link/15704889) 입니다. 영국 현지 언론 메인 및 네티즌 덧글과 평점 등을 모아봤습니다. 박지성 선수의 그림 같은 결승골에 해외 언론들이 뜨겁게 반응하고 있습니다. 이들 해외 언론의 반응 중에서 가장 눈에 띄는 건, ESPN의  "JI SUNG HERO"와 웨인 루니가 페날티를 실축했음에도 불구하고 박지성이 골.. 더보기
박지성 골, 메트릭스 해딩슛으로 영국 언론 점령하다! 1. 벵거는 역시 명장 경기 시작 전, 오늘 경기의 키플레이어는 나스리와 루니였습니다. 하지만 뚜껑을 열어보니 벵거 감독의 예상처럼 오늘 경기의 키플레이어는 루니가 아닌 박지성이었습니다. 경기를 앞두고 아스날의 아르센 벵거감독은 "박지성이 아스날 레전드 프레드릭 융베리와 같은 선수"라면서 "팀을 위해 뛰고, 골도 넣을 줄 아는 선수"라고 박지성을 평가했는데요. 벵거 감독의 기대에 부흥이라도 하듯 박지성 선수는 리그 우승팀을 결정지을 수 .. 더보기
박지성 2골! 맨유 홈페이지는 온통 박지성 골! 박지성 선수가 75,285 맨유 팬들 앞에서 맨유를 구했습니다. 박지성 선수는 맨체스터 더비를 앞두고 펼쳐진 울버햄튼과의 경기에서 선제골과 결승골을 몰아 넣으며 올드트래포드를 뒤흔들었습니다.   박지성 선수는 오늘 경기에서 총 4번의 슈팅을 시도해 유효슈팅 3개에 2골을 기록했고! 3개의 크로스를 시도했으며 29번의 패스를 성공시켰습니다. .. 더보기
박지성 골! 드디어 골 폭발! 3게임 연속 공격포인트! 박지성이 설기현의 친정팀 울버햄튼을 상대로 리그 1호골을 성공시켰습니다. '오분' 하그리브스가 5분도 채우지 못하고 아웃되자 맨유는 전반 내내 울버햄튼에 끌려다니며 고전을 면치못했는데요. 박지성의 경험은 어려운 상황에서 더욱 빛났습니다.  박지성은 당황하는 어린 선수들을 지휘하며 서서히 균형을 맞춰나가기 시작하더니 전반 종료 직전에 플래쳐에게 "내 앞으로 공을 흘려 보내"라고 손짓을 했고 평소 박지성 선수에게 좋은.. 더보기
박지성 골 넣고도 평점 낮은 이유 박지성이 1골 2도움을 기록하며 펄펄 날았지만 6점이라는 낮은 평점을 받아 박지성의 팬들을 화나게 하고 있다. 사실 평점이라는 건 기자들이 기분에 따라 주는 것에 불과하기 때문에 크게 신경쓰지 않아도 되지만 박지성  팬 입장에서 불쾌한 건 어쩔 수 없는 것 같다.  현지 언론은 "Well struck goal and typically harassed the home side when the midfield had posse.. 더보기
박지성 골, 공격포인트 3개! 박지성 선수는 정말 SBS를 싫어하는 걸까요? SBS가 중계하지 않는 경기에서만 골을 넣는 다는 말이 나올 정도로 챔피언스리그와 칼링컵에서 맹활약했던 박지성이 오늘도 1골 2어시스트를 기록하며 멀리 영국에서 국내 축구팬들에게 명절 선물을 보내왔습니다. 오늘 경기에서 박지성 선수는 그야말로 평점 10점급의 활약을 하며 팀을 5-1 승리고 이끌었는데요. 최근 발렌시아의 대체 카드가 아니라는 혹평을 들으며 팀내 입지가 좁아졌던 박지성이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