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취재와 생각

정재용 유흥주점 여종업원 폭행혐의로 피소!


김창렬이 순한 양으로 변하니까 잠자던 정재용이가 나선걸까요?
깽깞만 물어주던 DJ. DOC 멤버 정재용이 유흥주점 여종업을 폭행한 혐의로 피소되었다고 합니다.
얺론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역삼동의 한 유흥주점 종업원 박모(26.여)씨가 정재용에게 머리와 뺨을 맞았다며 26일 오후 8시께 고소장을 접수했다고 27일 밝혔는데요. 현재까지는 북한의 해안포사격 때문에 재용이의 사건이 검색어 순위에 오르지 않고 있습니다.

▲ 2009년 행사장에서 만난 DJ. DOC


언론에 따르면 고소인인 박씨는 26일 새벽 정재용의 애인과 싸움이 났는데 정재용이 끼어들어 자신의 머리와 뺨을 때렸다고 밝혔다고 하는데, 경찰은 고소장만 접수 된 상태일 뿐 진상파악은 이뤄지지 않은 상태며 조만간 정재용을 조사해 사실관계를 확인할 계획이라고 했다고 합니다.

즉!

아직까지 더 순결한 재용이가 유흥주점 여종업원을 정말 폭행했는지는 확실하지 않은 상태입니다. 더욱이 어떤 상황 속에서 폭행 행위가 발생했는지 조차 모르는 상태입니다. 하지만 고소장이 접수되었다는 사실만으로도 팬들은 물론 정재용 자신에게도 충격이 클 것 같습니다.

데뷔 후 16년 동안 사건 사고 없이 성실한 모습을 보여줬던 정재용이기에 조사결과가 나오기 전까지는 이번 폭행 사건을 이혁재의 폭행과 동급으로 바라봐선 안될 것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