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T 리뷰

벤츠 300S 유아전동차 개봉기, 생각보다 크고 조립 간단해!

본 리뷰는 유아 완구 판매업체 톨스토이로부터

벤츠 300S 유아전동차를 제공받아 작성하였습니다.

 

핵인싸 아이템 벤츠 300S가 드디어 도착했다. 생각보다 큰 사이즈! 순간 깜짝 놀랐지만, 조립은 의외로 간단해 17분 만에 조립을 마무리할 수 있었다. 

 

완성품은 이런 모습이다. 주차장에 가져가서 촬영해보니 진짜 자동차 느낌이...

 

뒷태도!!

 

예술이다!!......

 

사실 이렇게 완성품으로 보내주는 줄 알았는데, 핸들, 앞유리, 사이드 미러, 휠, 의자는 수령 후 간단하게 조립을 해야 했다. 조립 난이도는 하 수준이라 누구든지 어렵지 않게 조립할 수 있을 것 같다. 참고로 난 설명서 없이 조립을 했지만, 혹시 조립을 정말 못 하는 사람이라면 어떤 게 어려울까 생각을 해보니, 바퀴를 장착할 때 구동 휠용 바퀴와 조향 휠용 바퀴를 반대로 끼울 수도 있겠단 생각이 들어 휠 조립 방법을 사진과 함께 간단하게 적어 보겠다.

 

벤츠 300S은 후륜구동(뒷바퀴 굴림) 방식이다. 위 사진이 자동차 후륜에 있는 구동 휠이다. 구동 휠에는 구동 휠 용 바퀴를 부착해야 한다.

 

구동 휠용 바퀴는 위 사진처럼 생겼다.

 

위 사진은 자동차의 조향 휠용 바퀴다.  

 

바퀴를 휠에 장착한 후 어떻게 해야할까?

 

동봉되어 있는 부품을 이용해 위 사진처럼 휠에 바퀴를 고정시켜야 한다. 이 작업이 어렵다면 가장 어려운 작업이 아닐까 싶다. 휠에 바퀴를 고정하는 작업까지 마쳤다면 휠캡을 쒸어야 한다.

 

그래야 이렇게 멋진 클래식 벤츠의 휠이 완성된다!

 

주의할 점은 배터리에 전선을 연결해야 시동을 걸 수 있다는 거다. 운전석 시트를 열면 자동차 엔진과 같은 역할을 하는 모터와 배터리가 숨어 있다. 위 사진 속 빨간색 전원 접지에 전선을 연결해야 시동을 걸 수 있다. 자동차처럼 방전될 수 있기 때문에 충전에 신경을 써야 한다고 한다. 

 

위 영상에서처럼 시동을 걸면 배터리 잔량이 표시되는데, 11.5 이하로 표시되면 배터리를 충전해야 한다. 12 후반 또는 13 초반까지 표시되어 있을 때 타는 게 좋고, 과충전(15시간 이상 충전) 시엔 2~3시간 후에 시동을 걸어야 한다. 

 

자 그럼, 시동도 걸었으니 외관을 자세히 들여다 보자!! 

 

빈티지 카 완성!!

 

난 개인적으로 

 

이 디테일이 가장 심쿵했다! 소리가 작아 청력이 저하된 성인은 거의 들을 수 없지만, 음악도 들을 수있고, 전조등까지 들어와 정말 타보고 싶었다. 하지만 아쉽게도 최대 적재량이 35kg라 포기;;;; 보통 체격의 초등학교 2학년까진 탈 수 있을 것 같다. 난 그냥 리모컨으로 조종하는 거에 만족해야............

 

아무튼! 성인이 봐도 심쿵한 300S의 성능은?

 

다음 편에 계속........

 

http://tolstoy.co.kr/product/톨스토이-유아전동차-아기자동차-벤츠-클래식카-300s/11/category/1/display/2/\

 

톨스토이 유아전동차 아기자동차 벤츠 클래식카 300S

상품결제정보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

tolsto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