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취재와 생각

송중기 군함도 개봉 앞두고 송혜교와 결혼발표? 득일까 실일까

배우 숭중기가 군함도 개봉을 앞두고 결혼을 발표했다. 결혼 상대는 그간 수차례 열애설이 불거졌던 송혜교다.

 

열애설이 터질 때마다 사실이 아니라고 하던 송송커플이 갑자기 결혼발표를 한 이유는 알려지지 않았다. 

 

다만 영화 개봉을 앞두고 결혼을 발표한 것에 각종 추측이 난무하고 있을 뿐이다.

 

사진=송혜교 인스타그램 이미지 합성, 송송커플에서 송송부부로

 

추측성 글의 요지는 결혼을 서둘러야 하는 이유가 있었을 것이라는데, 이런 추측은 대부분 결혼발표가 군함도 흥행에 악영향을 줄 것이고, 그럼에도 결혼발표를 서두른 것은 그럴 수밖에 없는 이유가 있었을 것이라는 데서 시작하고 있다.

 

그런데 영화가 끝난 후 결혼발표를 하면 "그렇게 부인하더니 영화 끝나니까 결혼발료를 하네"라는 악플이 두 사람을 더 괴롭히지는 않았을까? 콘서트 후 결혼발표를 한 문희준과 송송부부 결혼발표를 오버랩 한다면 이미지에 타격을 줄 수 있는 상황이었을 수도 있다. 톱스타인 두 사람은 열애설을 두 차례나 부인했었기에 여러 가지 경우를 고려할 수밖에 없었을 것 같다. 그렇다면 자연스럽게 언론과 인터뷰를 할 수 있는 개봉 전이, 개봉 후보다는 좋은 시기가 아닐까 싶다.

 

사진=송혜교 인스타그램

 

 

그렇다면 군함도 제작사 입장에서도 송중기의 결혼발표가 득이 될 수 있을까? 송중기 팬들은 팬심이 흔들릴 수 있겠지만, 대중이 송중기가 결혼을 해서 군함도를 보지 않을 것 같지는 않다. 군함도라는 영화가 가지고 있는 매력이 크기 때문에 주연배우의 결혼발표가 영화 흥행에 악영향을 미칠 것 같지는 않다. 오히려 언론에 군함도가 노출되는 횟수는 증가해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도 있지 않을까?

 

그래서 군함도 개봉을 앞두고 결혼발표를 한 것을 '그래야만 하는 부정적인 이유가 있었을 것'이라고 추측하는 것은 무리가 있어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