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동차 리뷰

기아자동차 UVO, 스마트 자동차의 미래를 제시하다

반응형

 

Smart ITSelf UVO, 스마트 자동차의 시작

 

 

 

기아 자동차의 쏘렌토와 K9을 보면 자동차의 미래를 상상해볼 수 있다. 유보(이하 'UVO')는 최첨단 IT시스템을 기반으로 자동차 보안, 안전, 차량 상태 원격 진단 및 제어를 가능하게 해주고, 스마트폰과 자동차를 연동 시켜줌으로써 CarLife를 스마트하게 해주는 텔레매틱스(tele-communication과 informatics의 합성어로 GPS와 GIS 기술을 이용해 운전자에게 각종 정보를 알려주는 종합정보시스템) 서비스다. UVO는 Smart ITself 라는 슬로건 아래 독특한 서비스를 개발해나가고 있는데, IT기술을 이용한 최첨단 서비스는 UVO가 지향하는 서비스 방향성을 잘 표현하고 있다.

 

기아자동차 UVO는 앞으로 더욱 진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향후 기아자동차에 적용될 UVO의 콘셉트를 담은 영상을 보니 머지않아 자동차는 단순한 교통수단이 아닌 비서로써의 역할도 수행하는 시대가 도래할 거 같다.

 

  

지난 부산국제모터쇼에서 독특한 디스플레이 디바이스로 무장한 자동차를 본 적이 있다. 바로 위 자동차다. 두 개의 액정 모니터에 헤드업디스플레이(HUD)까지 도대체 저게 뭘까 싶었는데, 저게 바로 곧 우리가 경험하게 될 자동차의 미래였다.

 

▲ 모터쇼 개막을 앞두고 시스템 점검 중인 관계자들

 

디스플레이 디바이스의 형태가 다양해지고, 그 갯수가 증가한다고 해서 자동차가 스마트해지는 건 아니다. 아마도 위 사진 속 기아자동차 관계자들처럼 자동차와 자신의 스마트폰을 연동시키는 과정이 자동차를 스마트하게 만드는 첫 번째 단추일 거다. 

 

▲ 기아 UVO와 스마트폰을 연동시키고 있다.

 

UVO앱을 설치한 스마트폰과의 연동을 통해 원격시동과 같은 원격제어가 가능하도록 하여 운전자 편의성을 상승시켜주는 것은 물론이고, 크리에이티브한 앱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운전자들의 욕구를 하나씩 충족시켜나갈 수 있기 때문이다.

 

오늘 소개할 기아자동차의 미래형 UVO는 최첨단 IT 시스템과 텔레매스틱스 서비스를 결합시켜 감탄사를 유발하는 리노베이션을 넘어 미래를 여는 이노베이션이되지 않을까 생각한다. 

 

 

여러가지 IT기술을 결합하는 것은 요즘 트렌드인 융합기술(USN : Ubiquitous Sensor Network)의 하나다. 이러한 융합기술이 자동차를 단순한 운송수단에서 복합 생활 공간으로 만들어 줄 것으로 기대된다. 미래형 UVO를 소개하는 동영상을 보면 UVO를 왜 이노베이션이라고 부르는지 알 수 있다.

 

 

영상은 풀 사이즈 컬러 LCD 클러스터의 한 쪽에 등장한 남성이 "오늘 중요한 미팅이 있다"고 스케줄을 알려주면서 시작한다. 운전자는 스티어링휠의 버튼을 눌러 오늘의 스케줄을 확인하는데, 알고보니 오늘은 결혼 10주년이었다. 운전자는 곧장 데이트 플래너 앱을 실행시켜 오늘의 데이트 코스를 계획하고, 스케줄 정보를 부인의 모바일로 전송한다. 이후 예약에서부터 만남, 그리고 데이트 후 집에 남겨진 아이들과의 화상 통화까지 UVO가 있어 라이프 스타일이 업그레이드 된다는 내용이 담겨 있다.

 

 

언제쯤이면 기아자동차에 이처럼 놀라운 융합기술을 만나볼 수 있을까? 많은 사람들이 궁금해 할텐데, 보도자료를 보면 가까운 미래에 UVO의 혁신적인 기능을 만나볼 수 있을 거 같다.

 

▲ UVO가 적용된 K9

 

UVO는 이미 쏘렌토와 K9에 적용된 기술이다. 현재 방영중인 쏘렌토의 광고를 보면 스마트폰으로 시동을 켜는 장면을 볼 수 있는데, 이 역시 UVO의 기능 중 하나다. 그리고 K9 광고에서 원격으로 자동차 상태를 점검해주는 SF 영화 속 장면 같은 최첨단 서비스도 UVO의 자랑 중 하나다. 그 밖에 UVO는 갑작스런 사고로 당황스러울 때에도 SOS 버튼만 누르면 사고처리 및 구난 지원을 해주고, 침입자를 도난 경보가 울리면 휴대폰으로 문자를 전송해주고, 차를 도난 당할 경우에는 차량의 위치 추적을 통해 피해를 최소화해준다. 주차 위치가 기억 안 날 때는 스마트 폰을 이용해서 바로 위치를 확인할 수도 있다. 차문을 열어두고 온 게 아닌가 걱정스러울 때에는 다시 주차장으로 갈 필요없이, 스마트 폰으로 언제 어디서든지 문을 잠글 수 있다. 급하게 인터넷을 써야 할 땐 Wi-Fi 핫스팟을 이용해 내 차를 Wi-Fi Zone으로 만들 수도 있다.

 

▲ 스마트폰과 포드 포커스를 Sync를 이용해 연동한 모습

 

K9나 쏘렌도 외에도 포드와 폭스바겐에 적용된 Sync를 통해 텔레매틱스 시스템을 경험한 사람들이 많을 거다. 기존의 인포테인먼트가 스마트폰을 스마트 TV와 같은 대형 디스플레이에 무선으로 연결시켜주는 DLNA 기능과 음성인식 내비게이션을 결합한 것에 불과한 것 같다'는 아쉬움을 느꼈던 사람들도 MS가 완성차업체들과 협력하여 내놓은 텔레매틱스 서비스를 경험해보면 감탄사가 절로 쏟아 낸다. 

 

▲ 미래형 UVO가 적용될 것으로 예상되는 기아자동차 콘셉트카 네이모

 

서울모터쇼와 부산모토쇼에서 많은 관심을 받았던 네이모가 출시될 쯤이면 영상 속 UVO도 함께 만나볼 수 있지 않을까? UVO와 같은 혁신적인 텔레매틱스 시스템은 비단 기아자동차만 꿈꾸고 있는 것은 아니다. 인포테인먼트의 원조격인 GM의 온스타, 현대자동차의 Bluelink, 포드 자동차와 폭스바겐의 Sync, BMW의 Assist, 토요타의 Safety Connect 등 이름은 다르지만 그들이 추구하는 이상은 같아 보인다. 덕분에 우리는 동영상 속 UVO처럼 새로운 개념의 테크놀로지를 곧 만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자! 그럼 미래형 UVO를 영상으로 감상해보자.

 

 

이 글은 기아자동차 UVO의 협찬을 받고 작성하였습니다

반응형
  • 잘 보고 갑니다^^
    아직 날이 덥습니다. 막바지 더위인 듯하네요
    건강하시구요^^

  • 정말 좋은 세상인듯 하네요 유보 서비스^^

  • 염성 옌청 2015.01.26 18: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국 염성/옌청 연하이호텔 (한국인전용)

    *호텔내에서 한국어가능 호텔외에서 전화통역

    *한국tv+초고속wi-fi+냉장고+무료세탁+무료공항픽업+한식제공

    *한국에서 20년경력을 갖추신 주방장,찬모,요리사

    *매일 매일 새로운 반찬과 요리

    *기아자동차1공장에서 5분거리 2공장15분거리 3공장20분거리

    *108개방 (한국인만 매일평균 50명정도주숙 )

    원하시는거 말씀만 해주시면 100% OK입니다

    문의전화:(86) 132-7610-2887
    cafe.daum.net/yancheng888
    E-mail: yanhaihotel@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