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쇼핑 후기

갈색병, 에스티 로더 어드밴스드 나이트 리페어 써보니 "다르네"

에스티 로더 어드밴스드 나이트 리페어 리미티드 에디션


해외 여행을 간다고 하면 너도 나도 "갈색병 하나 사다 줘"라고 하는 걸 보면, 선물로 여성의 호감을 얻고 싶을 때, 에스티 로더의 갈색병만큼 성공률이 높은 제품도 없는 거 같습니다.

 

에스티 로더 어드밴스드 나이트 리페어 리미티드 에디션을 들고 있는 여성


에스티 로더의 갈색병은 그 용기의 디자인부터가 남다릅니다.

마치 의약품처럼 보이죠.

에스티 로더 어드밴스드 나이트 리페어 리미티드 에디션의 스포이드


끝이 살짝 휘어진 스포이드는 그런 분위기를 극대화 해줍니다.
그럼 매마른 피부에 에스티 로더 어드밴스드 나이트 리페어 리미티드 에디션을 한 방울씩 떨어뜨려 볼까요!

에스티 로더 어드밴스드 나이트 리페어 리미티드 에디션을 얼굴에 바르고 있다. 사용전 피부를 확대해보니 귤껍질 같다. 사용후 피부는 부드러워 보인다.


갈색병을 바르기 전, 피부 표면을 확대해서 봤더니 귤껍질이 따로 없었습니다(上). 역시 흐르는 세월을 이길 장사는 없나 봅니다. 다행히 갈색병과 함께 1주일을 보냈더니 피부가 상당히 부드러워 졌어요(下).  특히 아침에 일어나서 세수를 할 때 피부가 훨씬 촉촉해졌다는 느낌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에스티 로더 어드밴스드 나이트 리페어 리미티드 에디션을 사용한 후 피부과를 찾은 블로거.

 
갈색병의 효과를 확인하기 위해 오랜만에 피부과에 방문해 피부 상태를 체크해봤더니 갈색병을 사용하기 전 보다 피부 상태가 좋아졌더군요. 역시 세계 여성이 놀란 갈색병은 뭐가 달라도 다른 것 같습니다. 1년 동안 꾸준히 사용하고 나서 다시 피부 상태를 체크하면 엄청난 변화를 발견할 수 있겠죠?

에스티 로더 어드밴스드 나이트 리페어 리미티드 에디션 구형 모습과 신형 모습


에스티 로더  어드밴스드 나이트 리페어 리미티드는 갈색병 탄생 30주년을 기념해 제작되었다고 합니다. 그래서 우측 제품과 달리 좌측 제품의 뚜껑에는 <30years of innovation>이라는 문구가 프린트 돼 있었습니다. 새로운 갈색병을 1주일 동안 사용하면서 느낀 건, 기존의 제품보다 흡수력이 더 좋아진 것 같다는 건데요. 피부가 더 건조해졌기 때문일 수도 있겠지만 정말 빠른 속도로 피부에 스며들었습니다. 마치 가뭄으로 갈라진 땅에 물을 부었을 때처럼 말이죠.

 

에스티 로더 어드밴스드 나이트 리페어 리미티드 에디션을 손에 바르고 있는 블로거


잠깐 다른 제품을 사용했었는데, 이번 취재를 통해 다시 한 번 꾸준히 사용해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 블로거 평가
 
유분감 : 거의 없음, 건성피부 뿐만 아니라 지성피부가 사용해도 유분감을 느끼지 못함.
흡수력 : 타의 추종을 불허
향 : 무향에 가까움
바라는 점 : 공병 10개 가져가면 100ml 하나 주는 이벤트 하면 좋을 거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