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원도

강원도 여행의 필수 코스 쉘리스 커피를 다녀오다!

강원도로 떠나는 커피여행

번 여행에서 가장 마지막에 방문한 곳이 커피 전문점 쉘리스입니다. 가장 마지막에 방문한 쉘리스를 가장 먼저 소개하는 이유는 가장 좋은 서비스를 받았기 때문입니다.


이번 여행의 테마는 '커피'였습니다.
저는 32년을 살아오면서 딱 3잔의 커피를 마셨습니다. 술, 담배, 커피를 하지 않는 제가 과연 몇살까지 살 수 있을지 벌써부터 궁금해지네요.


아무튼 세계 인구가 하루에 소비하는 커피는 25억잔이라고 합니다. 커피의 무역 규모는 석유에 이어  2위를 차지하는 어마어마한 규모죠.
그런데 석유 수출국 중동은 돈 많은 나라로 유명하지만 커피 수출국 아프리카와 남미는 못사는 나라로 유명합니다. 정말 1등만 기억하는 더러운 세상이라는 말이 이런 것을 보고 하는 말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그래서 많은 분들이 공정무역 커피 마시기 운동에 참여하고 계십니다.

커피를 마시지 못하는 제가 커피 여행을 떠난 이유는 혹시 입맛에 맞는 커피를 발견하면 즐겁게 즐겁게 공정무역을 통해 수입한 커피를 마시면서 아프리카를 도울 수 있지 않을까란 엉뚱한(?) 생각에서 시작되었습니다.


쉘리스는 정말 멋진 곳에 자리 잡고 있었습니다. 창가에서는 동해 바다와 바위섬이 보이는데, 바위섬은 다리를 건너 들어 갈 수 있답니다.

▲ 창가에서 바라 본 바위섬


▲ 1층 창가에서 바라본 풍경


쉘리스의 실내에도 사진 촬영 하기 좋은 소품들이 많이 있었지만 메모리가 부족해서 쉘리스의 모습을 많이 담아 오지 못했어요.





쉘리스에서 어떤 커피를 마셨을까요?
사실 커피를 마시기 위해 방문한 곳인데 처음에는 커피를 주문하지 못했어요.
웰빙 야채쥬스(7,500원)과 함께 치즈케이크(5,000원)와 오늘의 쿠키모음(2,500원)을 주문했죠.




커피를 마시려고 서울에서 230km를 달려왔는데 커피를 마시지 않는다면 말도 안되겠죠! 용기를 내서 바리스타분께 커피를 전혀 마시지 못하는 커피 초보도 마실 수 있는 커피가 있는지 여쭤봤어요.

바리스타분께서 저처럼 커피를 싫어하는 사람도 즐길 수 있는 커피를 만들어 주시겠다기에 과연 어떤 맛일까 기대를 하고 기다렸습니다.
 
잠시 후 카페라떼 한 잔이 나왔어요.


역시 커피 초보인 저도 즐길 수 있는 맛이었습니다. 시럽을 조금 더 넣기는 했지만 제가 마셔본 3잔의 커피 중에 최고 맛있었어요^^

서울로 돌아가야 한다는 부담감 때문에 얼마 머무르지는 못하고 자리에서 일어나야 했는데요. 계산을 하는데 15,000원 밖에 나오지 않았더라구요. 쥬스가 7,500원, 쿠키가 2,500원, 치즈케이크가 5,000원인데 커피가 0원일 리는 없어서 계산이 잘못되었다고 하자 바리스타분께서 커피값은 받지 않겠다고 하시더라구요. 뭐라고 감사의 표현을 해야 할지 몰라서 '감사합니다'라는 말남 짧게 남기고 카페를 나섰는데 지금 생각해도 참 기분 좋은 기억입니다.   

커피 덕분인지 장거리 야간 운전임에도 전혀 졸리지 않았어요.


맛있는 커피와 고마운 마음 때문에 강원도 여행의 마무리를 잘 할 수 있었던 것 같네요.

이상 강원도 여행의 필수 코스 쉘리스 리뷰였습니다!
강원도 추천 여행, 강원도 추천, 강원도 여행, 강원도 커피, 강릉 커피, 강릉 커피축제, 강원도 맛집, 강원도 축제, 강릉 맛집, 보헤미안

주차 : 가능
주변 데이트 코스 : 돔하우스(포스팅 예정), 이영돈 딸기(포스팅 예정)
주변 온천 : 복골온천, 금진온천
주변 추천 숙소 : 하조대 에코하임, 마이대니
블로거 맛점 : 4.3/5.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강릉시 사천면 | 쉘리스
도움말 Daum 지도
  • 정말 멋진 커피하우스네요. 그나저나 커피를 단 세 잔밖에 드셔보지 않았다는 사실에 더 놀랍습니다 @,@

    • 국립중앙박물관 명예기자님^^
      국립중앙박물관이 시민과 가까워지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하는 것 같습니다. 더팬더님도 함께 노력하시는 것 같네요^^...

      강원도 여행 가시면 한 번 방문해보세요. 커피를 싫어하는 저에게도 정말 괜찮은 카페였어요.

  • 안녕하세요.
    에코하임지기예요.
    블로그 후기 발표를 해야하는데 2,3월은 참가하신 분들이 많이 저조했어요.
    그리고 발표를 어떻게 해야하나 하고 고민하다가 그냥 블로그에 글 남기기로 했어요.
    부러울 정도로 좋은 곳을 많이 다녀오셨네요.
    저도 결혼 전에는 국내외로 많이 다녔는데...
    기회있으실 때 많이 다니시면 나이들어서는 그 추억에 의지하며 살게 되는 것같아요.
    그때 블로그만 있어서도 더욱 풍족했을 텐데....
    여하튼 저희 펜션을 이쁘게 봐 주셔서 감사드리구요.
    기회있으실때 다시 오세요.
    4월 중에 카페겸 라운지 신축예정인데 그 후에 오신다면 지금 보다 더 꺼리가 많을 것 같아요.
    아니면 3월 중에 오셔도 상관 없구요.
    맛있는 블로그 덕에 저희 펜션이 좀 더 유명해진 것 같네요.
    감사하구요.
    시간 되실 때 연락 주세요.
    참 쉘리스 커피가 어디있나요?
    꼭 가보고 싶네요.

    • 안녕하세요~^^
      와~ 저도 초청 받은건가요?^^
      감사합니다!!

      스파객실 상당히 기대됩니다!
      빨리 가서 체험해보고 싶네요.
      주중에 시간 낼 수 있는 날이 정해지면 연락드릴께요~
      감사합니다^^

      아! 그리고 쉘리스 커피는 하평해수욕장 초입에 있습니다.

  • 25억잔에 기여하고 있는 1인 입니다.^^
    마음에 드는 곳이네요.
    집에서 가까웠다면 분명 전 여기 살고 있을겁니다.ㅎㅎ
    자연이 만든 경치도 멋지고 주인분이 참 예쁘게 꾸며놓으셨군요.

    • ㅎㅎ
      25억잔에 기여하시는 사과박님 반갑습니다.
      정말 마음에 드는 장소였어요.
      저도 집이 가깝다면 저녁 식사를 하고 종종 방문했을텐데 아쉬웠어요.
      지하에 가면 더 많은 볼거리가 있다고 하는데 여유가 없어서 지하엔 가보지 못했네요.
      동해 여행 가시면 한 번 방문해보세요^^ 적극 추천합니다.

  • 딱 3잔이라는 말에 뻥~ 터졌습니다.
    대단하신데요. 저는 하루에도 3잔 정도 먹는거 같은데...^^
    좋은 사진...잘 봤습니다.
    겨울 바다와 커피라...거기에 째즈만 더하면...
    넘 낭만적으로 빠지는 건가...^^
    저두 언제 한번 시간내서 가봐야것네요. 잘 봤슴다.

  • 카페 주변 풍경이 너무 아름다운 것 같네요~^^ㅎ 물론 장식한 소품들도 카페도 눈을 즐겁게 하네요~ㅎ
    커피를 안드시는군요!!ㅎㅎ 사실 저도 커피 맛같은 건 잘 모르고,
    그저 설탕을 듬뿍 넣어 달달한 맛으로 커피를 즐기곤 한답니다~ㅎ
    저한테는 자판기 커피와 믹스커피가 최고인게죠!!ㅎㅎ
    커피 전문점에 가면 꼭 핫초코를 시키는 1인입니다-_-ㅋㅋ

    • 네~ 제가 가본 카페 중에서 경치가 가장 아름다운 카페 10선에 들어갈 카페였습니다.

      저도 커피 전문점에 가면 핫초코나 생과일 주스를 주문해요~^^

  • 강원도에 이런 카페가 있다니!! 블로그를 보면 볼 수록 정말 많은 정보를 주시네요!!
    ^^ 서울에서 예쁘다고 생각하는 커피숍 못지 않게 , 아니 오히려 밖의 배경을 보면
    더욱 더 최고의 커피숍인 것 같네요!! 전 술,담배는 안하지만 커피는 가끔씩 마십니당 ^^;;

    • 네~ 저도 커피 여행은 이번이 처음이어서 많은 걸 배웠습니다. 강릉이 커피 산업을 지원하나 보더라구요. 유명한 분들이 강릉에서 커피 문화를 전도하고 있었습니다. 저도 이젠 커피가 두렵지 않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