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 2012.09.20 03:00 Posted by 모르겐

 

해운대 호텔 중에서 가장 뷰가 좋은 호텔은 어디일까요? 저는 웨스틴 조선호텔 부산의 뷰, 그 중에서도 711호의 뷰가 가장 환상적인 거 같습니다.

 

 

웨스틴 조선호텔 부산의 오션뷰 객실에 들어서면 해운대 백사장과 달맞이 고개가 한 눈에 들어 옵니다. 그런데 711호는 한 수 더 시티뷰까지 감상할 수 있습니다.

 

 

 

 

 

 

수 많은 해운대 호텔 중에서 유일하게 오션뷰와 시티뷰를 동시에 감상할 수 있는 곳이 바로 웨스틴 조선호텔 부산의 11호 라인인 거죠. 그것도 아래 사진처럼 저렇게 큰 통유리를 통해서 말입니다.

 

 

오션뷰는 더욱 환상적입니다.

 

 

특히 야경은 뭐라 말로 표현할 수 없을 만큼 대단했습니다.

 

 

 

 

아침에는 에스프레소 머신을 창가에 올려 놓고,  모닝 커피를 한 잔 마셔봤는데,  그 맛이 꿀맛이더군요. 그리고 이번에 웨스틴 조선호텔 부산을 이용하면서 부대시설도 굉장히 자주 이용했는데요. 먼저 이그제큐티브 라운지부터 소개해드릴게요.

 

 

7~10층 사이에 있는 객실은 이그제큐티브 룸이라서 

 

이그제큐티브 라운지를 마음껏 이용할 수 있습니다.

 

 

 

오전에는 이그제큐티브 라운지에서 조식을 즐길 수 있고,

 

오후에는 맛있는 다과를 즐길 수 있습니다.

 

 

 

다양한 차들과 함께 맛있는 다과를 배부르게 즐겼지요.

 

이틀 동안 정말 자주 이용했던 거 같습니다.

 

 

밤에는 웨스틴 조선호텔 부산의 자랑인

 

파노라마 라운지에서 칵테일을 마시며 분위기를 냈습니다.

 

라이브 음악을 들으며^^;;

 

 

 

파노라마 라운지의 뷰도 환상적이죠?

 

창가에 비친 연주자들의 모습이 아직도 눈에 선합니다.

 

마치 바다에 떠서 연주를 하는 것처럼 보이더라구요.

 

파노라마 라운지 리뷰 : http://kraze.tistory.com/2351 

 

 

 

아침에는 비치에슬레틱클럽에서 운동도 하고, 온천도 즐겼습니다.

 

물론 바다를 보면서^^;;

 

그리고 위 사진처럼 체력/체질 검사도 받았어요.

 

체력과 체질에 대한 전문가의 조언도 듣고 좋았습니다.

 

 

 

다시 객실로 돌아와서 침대 이야기를 끝으로 웨스틴 조선호텔 부산 후기를 마칠까 합니다. 웨스틴 조선호텔 부산에서 정말 오랜만에 숙면을 취할 수 있었는데, 알고보니 숙면의 비결은 바로 저 침대였습니다.웨스틴 조선호텔의 침대는 그냥 침대가 아니라 '헤븐리 베드[Heavenly Bed]'라는 첨단 기술이 숨어 있는 침대라고 합니다. 모든 객실에 다 있는 건 아니고 7~10층 사이의 이그제큐티브 객실에만 특별히 고가의 헤리븐 베드를 마련해뒀다고 하는데, 불면증이 있는 1인으로써 정말 하나 갖고 싶은 가구가 아닐 수 없습니다. 그런데 헤리븐 베드는 전세계 웨스틴사가 3천만 달러를 투자하여 1년 여의 광범위한 연구를 통해 개발한 천상의 침대라니까 굉장히 비싸겠죠?

 

 

아무튼, 환상적인 뷰와 쾌적한 환경! 그리고 완벽한 부대시설을 갖춘 웨스틴 조선호텔 부산은 여행가들의 파라다이스가 확실합니다. 사항하는 사람과 여행을 통해 건강과 감성을 충전하고 싶다면 웨스틴 조선호텔 부산을 추천합니다. (참고로 황정음 골든타임에서 묵었던 초호화 객실도 웨스틴 조선호텔 스위트 룸이죠)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1동 | 웨스턴 조선호텔
도움말 Daum 지도




  1. 2012.11.22 01: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BlogIcon sofa 2012.11.22 0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벽한, 난 정말 거기에 가고 싶어

  3. BlogIcon 샘쟁이 2012.11.30 09: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언제쯤 여기서 하루를 묵어볼 수 있을까요? ㅎ

  4. BlogIcon 아인젤 2013.01.31 11: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작년에 방문했던 조선호텔 생각이 나요 ^^ 다음에는 711호에 한번 꼬~~옥 숙박해 보고 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