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 여행객의 발길을 영화시장으로 이끄는 분식집. 오늘 소개할 안젤라 분식은 백종원 3대 천왕에서도 소개한 떡볶이 맛집이다.

 

맛집 순례를 할 때 분식집은 잠깐 쉬었다가 가는 코스로 활용하는데, 이곳은 떡볶이뿐만 아니라 비빔 콩나물 잡채, 김밥까지 맛봐야 할 게 너무 많아서 잠깐 쉬었다 갈 곳으로는 적합하지 않은 것 같다.

 

 

 

 

안젤라 분식은 군산 영화시장에 있는데, 시장 이름이 영화시장인 이유는 영화동에 있어서라고. 영화(映畫)와 관련이 있는 줄 알고 기대했는데, 영화와는 아무런 관련이 없는 영화동의 시장이었다.

 

 

시장 규모가 작아 위치를 미리 공부하고 갈 필요는 없다.

 

시장을 스윽 훓다 보면 쉽게 찾을 수 있을 것이다.

 

 

영업시간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지만

보통 6시 전에 재료가 소진되어 문을 닫는다.

 

 

우리 부부가 이곳에 도착한 게

11시가 조금 넘은 이른 시간이었지만

이미 대기 손님이 있었다.

 

 

당연히 가게는 만석.

 

 

이미 분식으로 브런치를 해결한

아주머니들의 모습에서 부지런함이 느껴졌다.

 

 

우리 부부도 10분 정도 기다려 자리에 앉았다.

 

 

소식하는 우리 부부가 주문한 메뉴는

 

김밥, 떡볶이, 비빔 콩나물 잡채다.

 

 

김밥은 두 줄이 나오고

 

 

떡볶이는 다 먹을 수 있을지 걱정스러울 만큼 많이 나왔다.

그런데, 맛이 괜찮아 어쩔 수 없디 다 먹었다.

맛집 순례를 하려면 적당히 먹어야 하는데.....

 

 

그리고 어묵은 서비스(?). 어묵 국물을 좀 달라고 했는데, 한 아주머니는 어묵을 주문하라고 하셨고, 다른 한 아주머니는 그냥 서비스로 어묵까지 넣어서 내어 주셨다. 다른 테이블에서도 어묵 국물을 좀 달라고 해쓴데, 어묵 국물은 어묵을 주문해야만 맛볼 수 있다고 한다. 우리 부부는 운이 좋았다.

 

 

그리고 문제의 비빔 콩나물 잡채

 

 

어디서 많이 본 비주얼 아닌가? 부산 국제시장표 비빔 잡채와 그 모습이 매우 비슷하다. 그런데, 맛은 이곳 비빔 콩나물 잡채가 더 맛있었다. 한 그릇 더 먹고 싶은 건 기분탓? 그럴 수도 있겠지만, 떡볶이 보다 비빔 콩나물 잡채가 더 기억에 남는다.

 

주차: 불가(주변 길 주차 가능)

추천메뉴: 비빔 콩나물

주변맛집: 이성당, 한일옥 등

 

예산: 2인 기준 1만원 내외

맛점: 3.9/5.0